웹툰 베스트 커뮤니티 포인트충전 쇼핑몰  
덕후순위조회
0위
포인트충전
덕후모집배너 덕후신청하기 덕후글쓰기
[영화] '우상' 천우희 "故김주혁 사고 이후 모든 게 부질없어..작품도 거절"
상세 내용 작성일 : 19-03-18 14:27 조회수 : 175 추천수 : 0

본문

995ac4b841a5f4e0827213d1e100e8c4_1552886 

 

 

천우희가 고(故) 김주혁을 언급하며, 지난 1년간 대부분의 작품을 거절한 이유를 고백했다. 천우희는 최근 영화 '우상' 개봉을 앞두고 진행된 OSEN과의 인터뷰에서 "이번 촬영은 유난히 힘들었다. 역할이 힘들면서 강한 느낌도 있었고, 개인적인 일도 겹쳤다. 내 스스로 '생각보다 별거 아닌 배우구나'라고 느껴지는 순간이 있더라"며 "외부적인 요인에 영향을 받는 편이 아닌데, 컨트롤을 못하는 시기가 있었다. '이 정도에 무너진다고? 나 되게 별로다'라는 생각이 들었다"며 속마음을 꺼내놨다.

천우희가 언급한 '개인적인 일'은 고 김주혁의 사망 사건이다. 두 사람은 같은 기획사 나무엑터스 소속으로 친분을 쌓았고, 2017년 9월 방송된 tvN 드라마 '아르곤'에서는 함께 연기하기도 했다. 그러나 안타깝게도 김주혁은 '아르곤'이 종영되고 한 달 뒤인, 그해 10월 교통사고로 세상을 떠났다."연기를 하면서 느낀 감정들이 잘 극복됐느냐?"는 질문에 천우희는 "시간이 해결해 준 것 같다"며 "연기를 하면서 의욕을 잃은 적이 없었다. 아쉬움이 있어도, '다음에 더 잘해야지' 이런 마음으로 연기했다. 그런데 이번에는 진짜 아무런 의욕 자체가 안 생기더라. 연기할 힘이 없었다. 무엇보다 주혁 선배님의 일을 겪으면서 모든 게 부질없는 것처럼 느껴졌다"며 상처를 드러냈다.

이어 "난 그동안 연기를 위해서, 작품을 위해서, 내 한 몸 불사지르겠다고 생각하며 달려왔는데, 이런 것들이 부질없다는 생각이 들더라. 그걸 마주하면서 무너졌다. 그래서 지난해에는 작품 선택을 아예 못 했다. 회사에서도 많이 걱정했고, 환기 차원에서 유튜브 채널을 권유하기도 했다"고 털어놨다.실제로 천우희에게 다양한 드라마, 영화 등이 제안이 갔지만, 출연이 성사되지 않았다. 시간이 지나면서 자연스럽게 감정을 추스른 천우희는 "좋은 작품들을 전부 거절하고, 흘려 보낸 시간들이 아깝기도 하지만, 그땐 자신 없었다. 지금은 많이 괜찮아졌다"고 말했다.

올해는 천우희의 영화, 드라마 등 다양한 작품을 만나볼 수 있다. 오는 7월 방송되는 JTBC 새 드라마 '멜로가 체질' 주인공에 캐스팅됐고, 영화 '우상'도 곧 개봉한다. 영화 '우상'(감독 이수진, 제공배급 CGV아트하우스, 제작 리공동체영화사, 공동제작 폴룩스바른손)은 아들의 사고로 인생 최대 위기를 맞게 된 정치인과 목숨 같은 아들이 죽자 홀로 사건을 추적하는 아버지, 사건 당일 벌어진 일을 숨긴 채 사라진 여자 등 세 사람이 맹목적으로 지키고 싶어했던 참혹한 진실에 대한 이야기를 그린다.

지난 2월, 제69회 베를린국제영화제 파노라마 섹션에 초청돼 해외에서 먼저 공개됐고, 평단의 높은 관심과 호평을 받았다. 한석규, 설경구, 천우희가 주연으로 열연한 가운데, 천우희는 극 중 부남의 아내이자, 중식(설경구 분)의 며느리 최련화 역을 맡아 변신을 선보였다.한석규, 설경구와의 호흡에 대해 "현장에서 두 분의 자세와 나를 대하는 따듯함이 좋았다. 두 선배님은 연기도 훌륭하지만, 외부적인 돌발 상황에도 흔들림이 없다. 난 당황하는 순간이 많았는데, 선배님은 그런 순간에도 연기를 하시더라. '와 내공은 정말 무시 못하는구나' 감탄했다. 연기를 대하는 태도를 비롯해 흔들림 없는 자세가 부러웠다"며 존경심을 나타냈다.한편, '우상'은 15세 이상 관람가 작품으로, 오는 20일 개봉한다.





[OSEN=하수정 기자]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영화영화 목록
영화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3600 '반도' 예매율 81.4%..코로나 난국 헤쳐나갈 유일한 해법… 건설로봇S2  07-14 37 0
3599 살아있다 박신혜 단단한 여성’이라는 키워드를 건설로봇S2  07-02 59 0
3598 [OSEN=김보라 기자] 크리스토퍼 놀란 감독 신작 영화 ‘테… mentis 07-01 78 0
3597 카라 강지영 맞아? 100㎏ 변신 후 몰라볼 뻔 ‘으라차차! … 오카베린타로 06-26 60 0
3596 이정재 "'다만악' 스케일 큰 액션신 7월개봉 식자 06-05 53 0
3595 이재갑 "수도권 확진자, 폭발 직전…터지면 대구보다 … 역자 04-03 74 0
3594 유연석, '고요한 아침' 올가 쿠릴렌코 코로나19 확진으로 비… mentis 03-16 71 0
3593 하정우, 프로포폴 차명 투약 의혹에 입 열었다.."의… mentis 02-19 68 0
3592 [종합] 곧 검찰 소환되는 하정우, 남은 메시지 바탕으로 무혐… mentis 02-19 66 0
3591 봉준호 알아? 너희 아버진 뭐하셔?” 봉준호 아들이 들은 말 … 사키아 02-12 84 0
3590 "모아둔 돈 달라"는 봉준호 말에 아내는 &… 카리아리 02-11 85 0
3589 봉준호 아카데미 4관왕!! 인기글 카리아리 02-11 146 0
3588 아카데미 4관왕’ 봉준호 감독의 대단함 인기글 식자 02-10 138 0
3587 ‘기생충’, 한국영화 최초로 아카데미 각본상 수상 역자 02-10 81 0
3586 "기생충 완전체 출격"..박명훈, 오스카 향… 오카베린타로 02-06 65 0
3585 마동석.안젤리나 졸리 ‘이터널스’ 주요 출연진 촬영 끝 mentis 02-05 71 0
3584 '남산의 부장들' 본 김재규 유족 "폄하도 미화도 원… 인기글 사키아 02-04 102 0
3583 英 아카데미서 각본·외국어 영화상 수상한 ‘기생충’ 오카베린타로 02-03 75 0
3582 “이런 표정 처음이야” 샤를리즈 테론 품에 ‘폭’ 안긴 박소담… 사키아 01-22 98 0
3581 '남산의 부장들', 43.5% 예매율 1위..'극한직업' 사전… 사키아 01-21 91 0
게시물 검색
   덕후랭킹 TOP10
  • 매니아 토마토 137176/35000
  • 전문가 귀미요미 55533/20000
  • 지식인 짜이찡21 47406/10000
  • 전문가 혜리84 46090/20000
  • 전문가 노블레스 45840/20000
실시간 입문덕후 - 누적덕후 총 245명
  • 시사 건설로봇S2  501/1000
  • 밀리터리 asasdad 23/1000
  • 연예 아디다스 553/1000
  • 야동 럭키가이 0/1000
  • 연예 식자 2408/4000
  • 연예 사키아 3669/4000
  • 남자 옷 썬카 0/1000
  • 연예 By누군가 1630/4000
  • 만화 50/1000
  • 스포츠 역자 5018/4000
실시간 인기검색어
  • 중국
  • 코스프레
  • 미국
  • 유아
  • 주의
  • 프로젝트
  • bl
새댓글
  • 금일 방문수: 497명
  • 금일 새글수: 30개
  • 금일 덕후가입: 0명
  • 금일 회원가입: 10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