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툰 베스트 커뮤니티 포인트충전 쇼핑몰  
덕후순위조회
0위
포인트충전
덕후모집배너 덕후신청하기 덕후글쓰기
[정치/사회] 아주대 의과대학 교수회 "'욕설 논란' 의료원장 즉각 사임하라
상세 내용 작성일 : 20-01-16 12:18 조회수 : 33 추천수 : 0

본문

16일 오전 병원 의료진 등에게 이메일 보내 성명 발표

이국종에 힘 실어준 교수회 성명…李-아주대병원 갈등 새국면

(수원=연합뉴스) 류수현 권준우 기자 = 아주대학교 의과대학 교수회는 16일 최근 '욕설 논란'을 빚은 유희석 아주대 의료원장을 향해 이국종 교수와 전체 교수에게 사과하고 즉각 사임할 것을 촉구했다.

유 원장의 욕설 전화가 최근 언론에 보도되면서 이 교수와 아주대병원간의 해묵은 갈등이 다시 불거지고 있는 가운데 교수회가 의료원장의 사퇴를 촉구하는 성명을 발표하면서 양측간 갈등은 새로운 국면을 맞고 있다.

 

 

823eb2d304491cb5ca4942ed795215da_1579144

© 제공: 연합뉴스 이국종 아주대병원 경기남부권역외상센터장 교수

아주대 의과대학 교수회는 이날 오전 병원 의료진 등에게 보낸 이메일 성명에서 "언어폭력은 사건의 동기나 그 이면의 갈등과 상관없이 누구도 해서는 안 되는 행동"이라며 "직장 내 괴롭힘을 막을 의무가 있는 우리 의료원의 최고 경영자가 가해 당사자라는 사실에 대해 깊은 우려와 자괴감을 느낀다"고 비판했다.

이들은 "아주대 병원은 지난 25년간 경기 남부 지역의 의료거점병원으로서 역할을 충실히 수행했으며, 지난해엔 뉴스위크지가 선정한 세계 100대 병원에 선정됐다"며 "병원의 평판도가 이렇게 상승한 데에는 전체 교직원의 노력과 외상센터장 이국종 교수가 크게 기여했다는 사실은 아무도 부인할 수 없다"고 설명했다.

 

이어 "우리 의료원의 평판을 송두리째 추락시킨 유 의료원장의 행동은 의료원 입장에서도 묵과해선 안 되는 행동"이라며 "유 의료원장은 이 교수와 전체 교수에게 사과하고 즉시 의료원장에서 물러가라"고 강조했다.

유 의료원장의 임기는 내달 말까지로 알려졌다.

의과대학 교수회는 이번 사태와 관련, 대학과 의료원을 향해 교수를 대상으로 한 직장 내 괴롭힘을 예방할 시스템을 구축하고 우월적 지위를 이용해 반대 의견을 묵살하는 의료원의 풍토를 깨뜨릴 방안을 마련하라고도 요구했다

 

앞서 이 교수가 해군 순항 훈련에 참여 중이던 지난 13일 유희석 의료원장이 과거 이 교수에게 "때려치워 이 XX야" 등 욕설하는 대화가 담긴 녹음파일이 보도됐고 이어 권역외상센터 운영을 두고 이 교수와 아주대가 겪은 갈등들이 알려져 논란이 일었다.

이 교수와 의료원 측은 지난 수 년 동안 외상환자 진료 규모와 닥터 헬기 운영 문제를 둘러싸고 갈등을 빚어왔다. 이 교수는 "병원측이 외상환자 치료를 노골적으로 막고 있다"고 여러차례 공개적으로 불만을 표시했고, 유 원장 등 의료원 측은 이 교수가 무리하게 헬기 이송을 늘려 병원 경영을 어렵게 하고 있다고 비판해왔다.

아주대 의료원 관계자는 "이 교수가 내세운 주장들의 사실 여부 등 몇 가지 데이터를 정리해 다음 주쯤 입장 발표를 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해군 순항 훈련에 참가했던 이 교수는 15일 경남 진해 군항을 통해 한 달만에 귀국한 뒤 입항 행사에 참석하지 않은 채 자신을 전국적 인물로 만들어준 '아덴만의 영웅' 석해균 선장을 만난 것으로 확인돼, 그가 모종의 결심을 하려는 것 아니냐는 관측에 무게를 실었다.

you@yna.co.kr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정치/사회정치/사회 목록
정치/사회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3958 거점병원 지정 후 과로 시달리다 51세로 사망…루즈밍병원장 '… mentis 02-19 5 0
3957 대통령 전용기, 김포공항 도착…日크루즈 탑승자 7명 입국(종합… mentis 02-19 6 0
3956 코로나19, 첫 미성년자 감염…신규환자 15명 급증, 총 46… mentis 02-19 12 0
3955 입항 거부로 떠돌던 크루즈 캄보디아 수용…"역시 훈센… By누군가 02-13 12 0
3954 "제3의길 있다"…정봉주에 뒤통수 맞은 민주… 사키아 02-12 15 0
3953 신종코로나 사망자 1천명 넘어서…하루새 108명 늘어 카리아리 02-11 9 0
3952 '중국인 관광객' 23번째 확진자에…"중국인 입국 금… 오카베린타로 02-06 80 0
3951 신종코로나 환자 2명 추가… mentis 02-05 23 0
3950 이정현 종로출마. 문재인정권 끝장내려 사키아 02-04 20 0
3949 마스크 제조업체 대표 "120억 통장에 꽂아준다는 사… 오카베린타로 02-03 21 0
3948 文 지지율, '20·30대 여성' 대거 이탈…긍정 45% 부정… 오카베린타로 02-03 10 0
3947 신종코로나 첫 완치자 임박…질본 "2번환자 퇴원 검토… 오카베린타로 02-03 50 0
3946 손흥민 "정말 힘든 경기, 달리고 또 싸웠다"… 오카베린타로 02-03 12 0
3945 KBS SBS 간판’ 박은영X박선영 아나 나란히 퇴사 오카베린타로 02-03 15 0
3944 '신종코로나' 7번째 확진자 발생…우한서 입국한 28세 한국남… 카리아리 01-31 38 0
3943 문 대통령 "우한 교민 중 확진자·의심환자 없어 mentis 01-30 35 0
3942 “이번 생은 완전히 망했다”…이국종, 아주대병원 부당 폭로+사… 사키아 01-22 15 0
3941 억지로 온 거면 나가셔도 좋다" 일선 검사들과 만난 … 사키아 01-22 12 0
3940 이종걸 "오만방자한 검찰님, 당황하셨어요?" 사키아 01-22 18 0
3939 이국종, 내달 출근 즉시 사임…돌아올 수 없는 강 건너 사키아 01-22 23 0
게시물 검색
   덕후랭킹 TOP10
  • 매니아 토마토 128793/35000
  • 전문가 귀미요미 51775/20000
  • 지식인 짜이찡21 45219/10000
  • 전문가 노블레스 44603/20000
  • 전문가 혜리84 43672/20000
실시간 입문덕후 - 누적덕후 총 242명
  • 야동 럭키가이 0/1000
  • 연예 식자 1228/4000
  • 연예 사키아 1902/4000
  • 남자 옷 썬카 0/1000
  • 연예 By누군가 1199/4000
  • 만화 50/1000
  • 스포츠 역자 3428/4000
  • 음식 오카베린타로 2686/4000
  • 만화 0/1000
  • 기니다 0/1000
실시간 인기검색어
  • 코스프레
  • 미국
  • 유아
  • 가슴
  • 여고생
  • 코스
  • 1
  • a
  • 금일 방문수: 397명
  • 금일 새글수: 0개
  • 금일 덕후가입: 0명
  • 금일 회원가입: 11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