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툰 베스트 커뮤니티 포인트충전 쇼핑몰  
덕후순위조회
0위
포인트충전
덕후모집배너 덕후신청하기 덕후글쓰기
[정치/사회] '귀순 추정' 북한 남성 1명 10여시간만에 붙잡혀
상세 내용 작성일 : 20-11-04 16:04 조회수 : 21 추천수 : 0

본문

c949e79409a916f185e98c57935f2e2b_1604473 

 

 

(서울=연합뉴스) 김귀근 정빛나 기자 = 군이 4일 강원도 고성 전방에서 귀순한 것으로 추정되는 북한 남성 1명의 신병을 확보했다.

이 남성은 북한군이 아닌 민간인인 것으로 알려졌다.

합동참모본부는 이날 "우리 군은 강원도 동부지역 전방에서 감시장비에 포착된 미상인원 1명을 추적하여 오늘 9시 50분께 안전하게 신병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이어 "미상인원은 북한 남성으로 남하 과정 및 귀순여부 등 세부사항에 대해서는 관계기관 공조하에 조사가 이루어질 예정"이라고 말했다.

아울러 현재까지 북한군의 특이 동향은 없다고 설명했다.

이 남성은 고성 지역의 민간인통제선(민통선) 내에서 붙잡혔으며, 군의 신병 확보 과정에서 별다른 충돌은 없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군과 국가정보원 등 관계기관은 이 남성을 압송해 신원 확인, 월남 경위 등을 조사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해당 지역에서는 전날 오후 7∼8시께 신원을 알 수 없는 1명이 철책에 접근한 상황이 포착됐다. 군은 해당 부대에 대침투경계령인 '진돗개'를 '하나'로 격상하고 수색작전을 벌였다.

이날 신병 확보는 상황 발생 10여시간 만에 이뤄졌다.

북한 남성은 최전방 철책을 넘어온 것으로 추정된다. 이 과정에서 철책 일부가 훼손된 것으로 알려졌다.

군의 전방 철책이 민간인에게 뚫린 것이다.

최전방 철책은 3중으로 설치되어 있다. 3중 철책을 넘어올 때까지 군이 징후를 파악하지 못했을 가능성이 제기된다.

특히 최전방 철책에는 과학화경계감시 장비가 설치되어 있다. 사람이나 동물이 철책에 닿으면 센서가 울리며 5분 대기조가 즉각 출동하는 시스템을 갖추고 있다. 귀순 당시 이 센서가 정상적으로 작동했는지도 관심이다.

신병을 확보한 장소도 GOP(일반전초)에서 상당히 남쪽인 것으로 알려졌다.

한 소식통은 "귀순자가 자수한 것으로 안다"고 전했다.

합참은 이번 귀순 사건과 관련해 해당 경계부대에 전비태세검열단을 내려보낼 것으로 알려졌다.

조사 과정에서 군의 경계감시에 허점이 드러날 경우 문책 가능성도 제기된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정치/사회정치/사회 목록
정치/사회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4037 해리스 미국 첫 여성 부통령 당선인 오카베린타로 11-09 19 0
4036 코로나 신규126명.. 이틀연속 100명대 오카베린타로 11-09 17 0
4035 백악관에 '퍼스트 펫' 귀환 오카베린타로 11-09 17 0
열람중 '귀순 추정' 북한 남성 1명 10여시간만에 붙잡혀 mentis 11-04 22 0
4033 바이든 "아직 안 끝났다" vs 트럼프 &#… mentis 11-04 20 0
4032 바티칸 근위대원들 코로나 확진에 교황도 마스크 썼다 카리아리 10-21 30 0
4031 유족·동료는 절대 아니라는데…軍 "월북" 판… 관리자 09-24 92 1
4030 사랑제일교회 앞 기자회견…"저와 교회 없애려 교회 재… 인기글 역자 09-02 105 0
4029 원주초등색 16명 코로나 감염... 인기글 By누군가 08-25 113 0
4028 이낙연 ‘음성’에 안도하는 靑 "코로나 방역에 최선&… WarHammer40K 08-19 83 0
4027 전광훈은 턱스크, 교인은 도주…'총체적 난국' 사랑제일교회 &… WarHammer40K 08-19 87 0
4026 서울 자율형 공립고, 내년부터 일반고로 일괄 전환 인기글 카리아리 07-28 114 0
4025 박지원 "文대통령 많이 비난했다…두 번 뵙고 용서 받… 인기글 식자 07-27 110 0
4024 통합당, 秋 2번째 탄핵안 제출… 통과는 어려워 사키아 07-21 88 0
4023 채널A 기자 "아파트 찾아다닌다"…한동훈 &… 사키아 07-21 84 0
4022 가난한 농부의 아들로…" 與 대권주자 때아닌 '흙수저… 사키아 07-21 91 0
4021 케냐와 말라위에서 30년째 의료봉사중인 간호사~ 카리아리 07-20 78 0
4020 김해영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이 고 박원순 서울시장의 성추행 혐… 인기글 역자 07-13 132 0
4019 '조문 거부' 류호정 "박원순 시장님 존경했다, 모욕… 인기글 역자 07-13 115 0
4018 박원순 전 비서 측 성추행 4년 지속…수위 점점 심각 인기글 역자 07-13 155 0
게시물 검색
   덕후랭킹 TOP10
  • 매니아 토마토 147447/35000
  • 전문가 귀미요미 59936/20000
  • 지식인 짜이찡21 51106/10000
  • 전문가 혜리84 50208/20000
  • 전문가 노블레스 49163/20000
실시간 입문덕후 - 누적덕후 총 247명
  • 자동차 500/1000
  • 오태옥 오태옥 0/1000
  • 시사 건설로봇S2  896/1000
  • 밀리터리 asasdad 64/1000
  • 연예 아디다스 833/1000
  • 야동 럭키가이 0/1000
  • 연예 식자 3156/4000
  • 연예 사키아 4486/4000
  • 남자 옷 썬카 0/1000
  • 연예 By누군가 2098/4000
실시간 인기검색어
  • gif
  • Av
  • 코스프레
  • .
  • 19
  • a
  • 미국
  • 바다
  • 아프리카
  • 박근혜
새댓글
  • 금일 방문수: 37명
  • 금일 새글수: 0개
  • 금일 덕후가입: 0명
  • 금일 회원가입: 0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