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툰 베스트 커뮤니티 포인트충전 쇼핑몰  
덕후순위조회
0위
포인트충전
덕후모집배너 덕후신청하기 덕후글쓰기
더블에스클린젤 에어리스타입 | DOUBLE.S
36,000원
워밍고멧 마사지오일/젤 핫바닐라 50ml | EXSENS
28,000원
S-Solution REJUVENATION SOLUTION FOR HER (35nl) l ZINI
24,900원
SARASARA SOLUTION 200ml l ZINI
21,800원
[덕후 게시판] [미항공우주국] 주말에기상당국의 예보대로라면 어마는 푸에르토리코, 도미니카공화국, 아이티, 쿠바를 거쳐 이번 주말께 플로리다를…
상세 내용 작성일 : 17-09-08 11:54 조회수 : 20 추천수 : 0

본문

최고풍속 300㎞…2천748명 사망한 1928년 '산펠리페' 이후 최강 위력

60명 사망 '하비' 이어 트럼프, 비상사태 선포, 주방위권 동원·관광객 대피령

미국 동남부 플로리다 주를 향해 역대 최강력 대서양 허리케인이 돌진하고 있다.

5일(현지시간) AP·AFP통신 등에 따르면 카리브해 남동쪽 끝에서 발생한 허리케인 '어마'(Irma)가 미 동남부 플로리다 주를 향해 북서진해 현재 카리브해 북동쪽 섬인 안티과에 상륙했다.

'어마'는 최근 미국 텍사스 주 휴스턴을 강타해 60명 가까운 사망자와 엄청난 재산피해를 낸 허리케인 '하비'보다 더 강력해 진행 경로상에 포함된 국가들이 우려하고 있다.

미 국립허리케인센터(NHC)와 국립기상청(NWS)은 어마가 현재 풍속 등급 분류상 최고등급인 '카테고리 5'로 발달했다고 밝혔다.

허리케인은 카테고리 1∼5등급으로 나누며 숫자가 높을수록 위력이 강하다.

카테고리 5등급은 최고풍속이 시속 185마일(295㎞) 이상의 초강력 허리케인을 나타낸다.

텍사스를 휩쓴 하비도 진행 경로상 최고등급은 카테고리 4에 그쳤다.

하비는 카테고리 4등급으로 미 본토에 상륙한 뒤 풍속은 카테고리 1등급으로 떨어졌지만, 열대성 폭풍으로 머무르면서 집중호우를 몰고 와 미 4대 도시 휴스턴에 막대한피해를 줬다4445bb4f35975281ffdbbcf1f0eec879_1504839
기상당국의 예보대로라면 어마는 푸에르토리코, 도미니카공화국, 아이티, 쿠바를 거쳐 이번 주말께 플로리다를 덮칠 전망이다.

NWS는 "어마가 플로리다 반도의 동서 어느 쪽으로 상륙할지도 예측하기 어려운 상황"이라며 "컴퓨터 관측으로 플로리다가 영향권에 드는 것만은 틀림없다"고 말했다.

이날 어마의 영향권에 진입한 카리브해 안티과 리워드 제도 당국은 비상사태에 대비해 미리 전력 공급을 끊고, 주민들에게 실내에 있도록 당부했다.

당국은 성명을 "신이 우리를 보호하기를"이라는 문장으로 마무리해 '어마'의 위력이 어느 정도인지를 가늠케 했다.

푸에르토리코 기상청도 1928년 자국을 강타해 2천748명의 희생자를 낳은 허리케인 '산펠리페' 이후 최강 위력이라며 우려했다.

리카르도 로셀로 푸에르토리코 주지사는 "이 허리케인의 위험성은 우리가 한번도 보지 못한 수준일 것"이라며 "상당수의 기반시설이 이 정도 위력을 감당하지 못한다"고 말했다.

다만 어마는 카리브해 서인도제도 지역을 지나면서 등급이 카테고리 4 정도로 다소 약해질 것으로 기상 당국은 보고 있다.

그러나 미 정부는 하비 피해가 재현되는 것을 막기 위해 어마의 진행 경로에 있는 지역에 비상사태를 선포하고 재난 상황 대비에 돌입했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플로리다, 푸에르토리코, 미국령 버진제도에 비상사태를 선언했다. 아울러 바하마 섬 6곳에선 주민들을 대피시키기로 했다.

앞서 릭 스콧 플로리다 주 지사는 주 방위권 병력 7천여 명을 8일까지 동원하라고 지시했다.

스콧 지사는 앞서 플로리다 주 67개 카운티에 비상사태를 선포했다.

스콧 지사는 CNN에 "허리케인의 정확한 경로를 예측할 수 없다. 우리는 최선을 기원하지만 최악의 상황에도 대비해야 한다"라고 말했다.

플로리다 주는 해안 주변에 있는 리조트에서 관광객 대피를 권고했다.

주내 대형 마트에는 주민들이 비상시에 대비해 물과 식료품을 마련하느라 생수 등이 부족한 상태다.

한편 기상학자들은 지구 온난화가 이같은 초강력 허리케인을 만드는 것으로 분석했다.

지구 온난화로 수온이 상승한 것이 허리케인의 연료 역할을 했다는 해석이다.

어마의 해수면 온도도 평균보다 1℃ 높다.
와우이러다가헐????
지역이따라비상사태를 선포하고 재난 상황 대비에 돌입했다고??????

와우무스워라??????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덕후 게시판덕후 게시판 목록
덕후 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4516 [정치.사회] 정청래 전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22일 전직 국회… 새글 대딸방서영이 09-22 6 0
4515 [정치.사회] 북한이 말레이시아 조호르주 왕세자에게 북한 영공… 새글 대딸방서영이 09-22 6 0
4514 [연예인] 신정환의방송복귀~~~~~많이혼란스러웠다"고… 새글 대딸방서영이 09-22 5 0
4513 [정치.사회] 서씨는 불과 3~4일 전까지만 해도 경기도에 있… 새글 대딸방서영이 09-22 8 0
4512 [정치.사회] 영화 ‘김광석’을 연출한 이상호 기자가 김광석의… 수학왕연산군 09-21 5 0
4511 [정치.사회] A양 등 6명이 또래 피해자 B(17)양을 집단… 수학왕연산군 09-21 4 0
4510 [정치.사회] 피해 여성 B씨는 C씨와 15년 넘게 같은 지역… 수학왕연산군 09-21 6 0
4509 [정치.사회] 잔뜩멋부린한서희~~~~~샤넬 가방에 구찌 벨트’… 수학왕연산군 09-21 7 0
4508 [정치.사회] 트럼프연설중에벌떡일어나서나가더니트럼프 대통령을 … 수학왕연산군 09-21 6 0
4507 [연예인] 정말 독보적 캐릭터설리가또근황을??????? 수학왕연산군 09-20 11 0
4506 [정치.사회] 김광석의 부인 서해순 씨가 지인들에게서연씨가최근… 수학왕연산군 09-20 7 0
4505 [연예인] 야노 시호의수영복자태를보고동공지진일어나는추성훈???… 수학왕연산군 09-20 7 0
4504 [개드립] 공포체험을 즐기던 한 남성이 테마파크에서공포테마 어… 수학왕연산군 09-20 7 0
4503 [정치.사회]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가 20일 문재인 대통령이… 수학왕연산군 09-20 6 0
4502 [개드립] 자신이 임대한 땅에 사업 승인을 거부당한 농부가 불… 수학왕연산군 09-20 6 0
4501 [개드립] 하나의 계란 속에 노란자 두개가 발견되기도 하지만 … 깊은삽입이죄라면 09-20 6 0
4500 [개드립] 미국 전역을 공포에 빠뜨렸던 ‘뇌 먹는 아메바’~~… 깊은삽입이죄라면 09-20 9 0
4499 [개드립] 덴마크 서남부의 항구도시 에스비에르 시 당국은 오는… 깊은삽입이죄라면 09-20 5 0
4498 [정치.사회] 멕시코패닉상태일듯~~~~연달아강도가큰지진으로??… 깊은삽입이죄라면 09-20 6 0
4497 [정치.사회] 남경필 지사는 군 복무 중 후임병에게 가혹 행위… 후배위하는선배님 09-19 6 0
게시물 검색
   덕후랭킹 TOP10
  • 매니아 토마토 57079/35000
  • 전문가 노블레스 31061/20000
  • 전문가 귀미요미 28667/20000
  • 지식인 짜이찡21 27779/10000
  • 전문가 혜리84 27299/20000
실시간 입문덕후 - 누적덕후 총 230명
  • 법률 에코무비 22/1000
  • 섹사 물3456789 0/1000
  • 여행 색동가 50/1000
  • 나쁜여자 나쁜남자 0/1000
  • 나쁜남자 괴물123 50/1000
  • 영화 이뻐서나 0/1000
  • 자동차 미칫눔 0/1000
  • 만화 Clatte 0/1000
  • 나쁜남자 워록매니아 1434/4000
  • 정치.사회 예나저나고나 348/1000
실시간 인기검색어
  • 1
  • .
  • 코스프레
  • 코스
  • Av
  • 미국
새댓글
  • 금일 방문수: 1,319명
  • 금일 새글수: 59개
  • 금일 덕후가입: 0명
  • 금일 회원가입: 12명